1조7400억원 미국 복권 메가밀리언 당첨자가 4개월 만에 모습을 드러냈다


미국 복권 역사상 가장 높은 당첨 지불금을 받게 될 주인공이 당첨 4개월 만에 모습을 드러냈다. 당첨금은 15억3700만달러로, 한화로는 약 1조7400억원이다.

4일, AP통신은 미국 사우스캐롤라이나에 거주하는 한 주민이 익명으로 ‘메가밀리언’ 복권 1등 당첨금을 청구했다고 보도했다. 이에 따르면 당첨인은 현장에서 일시불 수령을 선택, 세금을 제외한 당첨금 8억7800만달러(한화 약 9,888억원)이다.

이는 미국 역사상 단일 당첨자에 전달하는 가장 큰 지불금이다. 지난 2016년 또 다른 미국 복권인 ‘파워볼’의 당첨금이 15억8000만달러(약 1조7800억원)까지 오른 적이 있었으나, 당시 당첨자는 3명으로 1인당 약 6천억원씩 나눠 가졌다.

앞서 지난해 10월 17일, ‘메가밀리언’ 복권은 몇 달째 당첨자가 나오지 않아 당첨금이 천정부지로 올랐다. 그로부터 일주일 뒤인 24일, 사우스캐롤라이나의 한 편의점에서 해당 복권이 팔린 것이 확인됐다.



그러나 역대 최고 수준의 당첨금을 받게 될 정체불명의 당첨자는 해가 지나고 3월이 되도록 모습을 드러내지 않았다. 당첨금 수령 기간은 4월 21일까지였으며, 막대한 당첨금 규모로 미뤄볼 때 당첨자가 모습을 드러내지 않는 것은 매우 이례적인 일로 여겨졌다. 이에 당첨자를 둘러싼 소문과 추측이 무성했다.

당첨자가 당첨금을 수령함에 따라, 복권을 판매한 편의점도 수수료를 받을 수 있게 됐다. 미국 복권위원회는 해당 편의점이 5만달러(한화 약 5600만원)를 받는다고 전했다.

한편 메가밀리언 복권은 1~70 사이의 숫자 중 5개, 1~25개 숫자 중 1개를 맞춰야 한다. 당첨확률은 대충 0.000000331% 정도다. 한국에서 판매하는 로또복권 1등(0.000012277%)이 되는 것보다 37배 정도 더 어렵다.

2019년 03월 06일 등록됨


메가밀리언 추첨정보
 
1등당첨금 : 2,375억원  US$ 208M
추첨 : 11월 22일 금 23:00 (한국시간)
남은시간 : Calculating...
파워볼 추첨정보
 
1등당첨금 : 1,028억원  US$ 90M
추첨 : 11월 23일 토 22:59 (한국시간)
남은시간 : Calculating...

메가밀리언 2019.11.19 화요일 추첨영상

파워볼 2019.11.20 수요일 추첨영상

미국로또 구매대행 1등 당첨사례 TV보도